관리 메뉴

해와 달과 별들의이야기~

하나님의교회 안식일과 일요일이 단순히 하루 차이일까? 본문

별들의 이야기/진실은 하나

하나님의교회 안식일과 일요일이 단순히 하루 차이일까?

별들의외침 2020. 6. 15. 01:21

 하나님의교회 안식일과

 일요일이 단순히 하루 차이일까? 

둘 중 하나는 하나님의 약속이 담겨 있지만

다른 하나는 하나님의 약속이 없는 예배입니다.


안식일과 일요일예배
안식일과 일요일 예배가 단지 하루 차이일까요?

어떤 사람은

 "안식일 예배나 일요일예배나 하루 차이인데

 뭐 그렇게까지 예민하게 구느냐"고 말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안식일과 일요일은 

단지 하루 차이가 아닙니다.


이는 성경에 대한 

기본 지식이 없어서 생긴 오해입니다.


성경이 구약과 신약으로 구성되어 있고, 

두 책이 '약속'이라는 의미를 갖고 있다는 사실만 알더라도
두 차이를 쉽게 할수 있을 것입니다.

 


사회적 약속이 담긴 화폐



우리 주변에는 참으로 많은 약속들이 존재하고

우리도 그 속에서 살아갑니다.
가장 쉬운 예로 지폐가 있습니다.
종이에 불과하지만 어떤 종이는 1만원, 

또는 5만원, 심지어는 수십억 원 이상의 

가치를 지니는 종이(수표)도 있습니다.

왜 비슷한 어떤 종이는 

어마어마한 가치를 가지는 반면, 

어떤 종이는 의미 없는 휴지 조각일까요?
바로 지폐는 '약속'이 있는 종이이기 때문입니다.


왜 사람은 열심히 일한 후에

 그 대가로 종이 몇장을 받을까요?
그 종이만 있으면 그것으로 원하는 음식도 사먹고, 

집도 사고, 차도 바꿀수 있다는

 사회적 약속을 믿어 의심치 않기 때문일 것입니다.
그렇다면 수표와 아주

 비슷하게 종이를 가지고 있다고 칩시다.
흔히 말하는 위조수표입니다. 

비슷하게 생겼다고 해서 진짜 수표의 가치, 

아니면 절반 정도 가치라도 가질 수 있을까요?
그럴수 없습니다. 그냥 휴지 조각일 뿐입니다.


하나님의 약속이 담긴 안식일


 



안식일과 일요일 예배의 차이가 바로 이와 같습니다.
안식일 예배에는 

하나님의 축복이 약속되어 있습니다.
하늘에서 죽을 수밖에 없는 큰 죄를 지은

 우리들을 거룩한 존재로 만들어 주시겠다는 엄청난
축복을 약속하신 날이 안식일입니다.

(롬6:23)


창2:1~3 
천지와 만물이 다 이루니라 

하나님의 지으시던 일이 

일곱째 날이 이를 때에 마치니

 그 지으시던 일이 다하므로 

일곱째 날에 안식하시니라 

하나님이 일곱째 날을 복 주사 거룩하게 하셨으니

 이는 하나님이 그 창조하시며 만드시던

 모든 일을 마치시고 이날에 안식하셨음이더라


하나님께서는 안식일을 하나님과 성도들 사이에 

영원한 표징으로 삼으셨습니다.
또한 안식일을 통해 성도들을 거룩하게 하시는

이가 하나님인 줄 알게 할 것이라 하셨습니다.


출31:13~14
너희는 나의 안식일을 지키라

 이는 나와 너희 사이에 너희 대대의 표징이니

 나는 너희를 거룩하게 하는
여호와인줄 너희로 알게 함이라

 너희는 안식일을 지킬지니 

이는 너희에게 성일이 됨이라

 무릇 그 날을 더럽히는 자는 죽일지며

하나님께서는

 안식일을 얼마나 아끼시고 사랑하셨던지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히 지키라'는 명령을
십계명 돌비에 제 4계명으로 친히 기록해주셨습니다.

(출20:8).
신약시대에 구원자로 오신 예수님께서도

 "인자는 안식일의 주인"이라고 말씀하시며,

 안식일을 우리 영혼의 주인이신

 예수님의 날로 선포하셨습니다.(마12:8)


예수님을 따랐던 

초대교회 제자들도 이를 지켰습니다. 

그들은 매주마다 안식일에 모여 기도했고
예수님의 말씀을 되새기며 

그 교훈을 영적 양식으로 삼았습니다.

(행17:2~3,18:4)

https://youtu.be/KWZuF9OwHrM


하나님의 약속이 없는 일요일 예배




일요일 예배는 하나님이 약속이 없습니다



주일을 거룩하게 지킬 의무의 예를 보자, 

이는 물론 신자의 가장 중대한 의무의 하나이지만 
성서에서는 그에 대한

 명백한 구절을 하나도 찾아볼수 없다, 
성서의 안식일은 토요일이지 일요일은 아니다

-가톨릭 출판사 발행, 교부들의 신앙-

성서에는 안식일이

 일요일이 아니라 토요일로 명시되어 있으니.....

이것은(일요일)비록 성서에  명시에 글에 따른 것이 아니고

 가톨릭 교회의 권위에 바탕을 둔 것이지만.....

-가톨릭출판사 발행, 억만인의 신앙-



하나님께서 안식일을 지키면 

복을 주시겠다고 약속하셨지만, 

일요일 예배는 어떤 약속도 하신 적이 없습니다.
즉 수표와 비슷한 종이가 수백, 수천 장이 있어도

 아무 의미가 없는 것이며, 진짜 수표 한 장과 비교
자체가 불가능한 것입니다.

같은 한 장의 수표라도 가치는 그 위에

 기록된 만큼의 가치를 가집니다.
1억이라 적혀 있으면 1억의 가치를,

10억이라 적혀 있으면 10억의 가치를 가집니다.


안식일에는 영원한 안식의 축복을,

 유월절에는 영생의 축복이 약속되어 있습니다.
작은 믿음의 행위인 예배를 통해

 엄청난 축복을 약속해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

17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