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k
관리 메뉴

해와 달과 별들의이야기~

(아주경제)언론을 통해 증거된 하나님의교회 어머니하나님 본문

달의 이야기

(아주경제)언론을 통해 증거된 하나님의교회 어머니하나님

별들의외침 2018.07.30 21:20

"천국에도 아버지 하나님·어머님 하나님 있어"


★성경 전반에 양성적 요소 분명히 드러나

교회는 영의 가족이 함께하는 보금자리★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약칭 하나님의 교회)

 신앙의 가장 큰 특징을 꼽자면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에 대한 믿음이다.

 

 

교회 측은 “지상에 사랑 공동체인 가족이 있듯

 천국에도 영원한 사랑 공동체인

 영의 가족이 있다”고 말한다.

 

 “이 세상 모든 가족에

 아버지와 어머니가 있듯이,

천국 가족에도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이 있다.

 

가족이 혈연으로 연결돼 있는 것처럼

천국 가족도 새 언약 유월절을 통해 허락되는

 ‘언약의 피’로 맺어져 있다”는 설명이다.

그래서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은

 하나님의 자녀요,

 천국 가족이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있다.

 

성경 전반에는

 하나님의 양성적 요소가 분명하게 드러나 있다.

 

 

성경 첫 장인 창세기 1장에는

 창조주 하나님이 인류를 창조할 때

‘우리의 형상을 따라

우리의 모양대로

 우리가 사람을 만들자’고 하며

 “하나님의 형상대로 사람을 창조하시되

 남자와 여자를 창조”했다고 기록하고 있다.

 

 남성 형상의 하나님(아버지)뿐 아니라

여성 형상의 하나님(어머니)도 있다는 결론이다.

 

이뿐 아니라 “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로 시작하는

성경 첫 구절부터 ‘하나님’은 히브리 원어성경에

약 2500회나 ‘엘로힘’이라는

복수(複數) 형태로 기록되고 있다.

 

천지를 창조한 신은

 한 분 하나님이 아니라 ‘하나님들’이라는 것이다.

 하나님의 교회는 그 이유를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이 계시기 때문이라 설명한다.

 

 

성경은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마태복음 6장 9절)는

물론, “위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자니

 곧 우리 어머니라”(갈라디아서 4장 26절) 하여

 영의 아버지와 어머니를 증거하고 있다.

 

성경의 마지막 페이지인 요한계시록 22장에는

 인류에게 “오라…생명수를 받으라”고 말씀하시는

 성령과 신부(新婦)가 등장한다.

 

 

 생명수를 줄 수 있는 존재는 하나님뿐이므로

 여기서 성령은 아버지 하나님,

그와 함께 생명수를 주는 신부는

어머니 하나님을 가리킨다는 설명이다.

 

이러한 믿음에 근거해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에게 교회는

 영의 가족이 함께하는 소중한 보금자리다.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을 믿고

 그 사랑을 실천하는 가족으로서

신자들 간에 ‘형제’, ‘자매’라는 호칭은

 지극히 자연스럽다.

그렇다보니 목회자부터 평신도에

이르기까지 형제우애를 실천한다.

 

 

하나님의 교회는 하늘 부모님의 자녀를

 향한 사랑과 희생이 담긴 책이

바로 성경이라고 말한다.

 

2천 년 전 예수 그리스도는

수많은 조롱과 핍박, 채찍질과 십자가 희생 등을

감내하며 인류의 죄 사함을 위한 공생애를 걸었다.

 

하늘에서 범죄하고 이 땅에 내려온

자녀들을 찾아 구원하기 위한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의

희생과 사랑이 이와 같다는 설명이다.

 

교회 측은

“내리사랑이 치사랑보다 더 강한 것은

하늘의 섭리이자 사랑의 본성”이라며

“어버이의 사랑을 깨닫지 못하는 것은

 삶의 가치를 알지 못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처럼 천국 가족의 의미를

깨달은 사람들이 지상의 가족을

 소중히 여기는 것은 지극히 당연한 일”이라고 말한다.

 

출처: 아주경제

 http://www.ajunews.com/view/20180725093435157 

 

 어머니하나님의 영광의 빛이 많은 언론들을 통해서

전해지고 증거되고 있습니다~

 

이제는 아무리 어머니하나님을 부인하려 해도

너무나 확실한 증거들을 통해 전해지기에

인정할수 밖에 없지요~^^

 

많은 영혼들이 어머니하나님을 깨닫고

영접하는 축복을 받길 바래요~^^

4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