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해와 달과 별들의이야기~

마덜님에게 이런 달란트가~^^ 본문

이것저것

마덜님에게 이런 달란트가~^^

별들의외침 2015. 7. 31. 16:38

 

마덜님에게 이런 달란트가~^^

 


여름방학이라 둘째언니가 놀러왔어요~

아들 녀석 물만났죠~!!

 


자기들끼리 꼬물꼬물 만들기 시작하더니

'끽끽'대며 웃고

뭐가 그리 좋은지..

 


아들녀석이 마덜님에게 뭐하나 만들어 달라 하네요~ 


오~!!!

첨 알았음다~!!

 


울 마덜님에게 손재주가 있었다는 사실을요~

동물의 특징을 너무나 잘 살려서 만들었기에

한눈에 봐도 어떤 동물인지 알겠더라구요~

 


신기하면서도 뭔가 마음이 짠 해집니다!!

 


혹시 님들은 어떤 동물인지 알겠나요~

 

 

첫번째 사진에서 왼쪽은 펭귄~

오른쪽 사진은 돼야지입니다~^^

 

동물들의 특징을 잘 찍기 위해 나름 노력했는데

잘 나왔는지 모르겠네요~^^

 

 

동물 친구가 하나 더 추가 되었죠~

 

아들녀석이 마덜님 솜씨에 반해버려서

계속 만들어 달라하네요~^^

 

새로 추가된 동물은 딱 봐도 알겠죠~!!

곰입니다~^^

 

 

마지막 추가된 동물은 맨 왼쪽에 있는데요~

새랍니다~^^

 
저도 몰랐어요~

마덜님이 이런 손재주가 있었는지요..

 
자식들 먹여 살리시느라 모든 꿈도 접으시고

이제는 주름살만 가득한 우리 마덜님...

 
이제서야 마덜님의 재주를 알아본 자식들의 칭찬에

함박웃음을 지어보이시네요~^^

 

함박웃음을 지어보이시는 그 모습에

그저 죄송스럽기만 합니다...


4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