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k
관리 메뉴

해와 달과 별들의이야기~

[하나님의교회/패스티브]크리스마스,일요일예배의 익숙함☞☞☞헛된경배로 구원은 멀어진다 본문

pasteve

[하나님의교회/패스티브]크리스마스,일요일예배의 익숙함☞☞☞헛된경배로 구원은 멀어진다

별들의외침 2015.12.22 22:54

익숙함의 위험성

 

[하나님의교회/패스티브]크리스마스,일요일예배의 익숙함☞☞☞헛된경배로 구원은 멀어진다

 

 

검은색이나 회색은 ‘식욕’이란 단어와 전혀 어울리지 않는다.

많은 사람들은 검게 얼룩진 육포나 칙칙한 회색의 소시지를 보면 한번쯤

위생 상태를 의심해보리라. 그러나 사실 가정에서 직접 육포를 만들어보면

검은색에 가깝고, 돼지고기를 익히면 회색으로 변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그렇다면 왜 시중에 유통되는 식품들은 먹음직스러운 붉은 빛을 유지하고 있는 것일까? 바로 ‘아질산나트륨’ 때문이다.


아질산나트륨은 식품첨가물 중 하나다.

육포와 소시지는 물론이고 햄이나 훈제 오리, 명란젓, 연어알 등 다양한

 가공식품의 발색제로 사용된다. 이 식품첨가물은 적혈구의 산소 운반 기능을

 저하시키거나 호흡기 장애를 일으킬 수 있고, 단백질 속의 ‘아민’이라는 성분과

 결합하면 ‘니트로소아민’이라는 발암물질로 변한다.

 

 

[하나님의교회/패스티브]크리스마스,일요일예배의 익숙함☞☞☞헛된경배로 구원은 멀어진다

 

 

세계보건기구(WHO)의 산하기관인 국제암연구소(IARC)는 아질산나트륨의

 문제점을 인식하고 햄과 소시지 등 가공육의 소비를 자제할 것을 촉구했다.


각종 언론매체에서 아질산나트륨의 위험성을 보도하면서 소비자들은

 아질산나트륨이 첨가되지 않은 제품들을 찾아다녔고, 햄과 소시지 등을 아예

 먹지 않는 이들도 생겨났다. 그러나 잠시뿐이었다. 여전히 가공육 소비는

 증가하는 추세다. 특히 대한민국 청소년들의 가공육 섭취량은 평균치의 두 배를 넘는다. 아질산나트륨의 발그스레함에 너무 익숙해진 나머지 건강한 식품을

 오히려 ‘문제가 있는 식품’이라고 여길 정도다.

 

오늘날 종교계에서도 비슷한 현상을 발견할 수 있다.

전 세계에 존재하는 대부분의 기독교인들은 일요일 예배, 크리스마스, 십자가 숭배 등에 이질감을 느끼지 않는다. 그러나 일요일 예배는 미트라교의 태양신 숭배일에서 유래했고 크리스마스는 태양신의 탄생을 기념하는 날이다.

 

 십자가 역시 수많은 이방 종교의 상징물에 불과하다. 성경은 예수님과 사도들이 지킨 적 없는 규례들과 우상 숭배에 대해 강력히 경고하고 있다.

 

그러나 우리나 혹 하늘로부터 온 천사라도 우리가 너희에게 전한 복음 외에

다른 복음을 전하면 저주를 받을지어다 (갈라디아서 1:8)

 

 

[하나님의교회/패스티브]크리스마스,일요일예배의 익숙함☞☞☞헛된경배로 구원은 멀어진다

 

 

장색의 손으로 조각하였거나 부어 만든 우상은 여호와께 가증하니

그것을 만들어 은밀히 세우는 자는 저주를 받을 것이라 …

(신명기 27:15)

 


시간이 흐르면서 많은 사람들은 크리스마스가 예수님의 탄생일이 아니고

십자가가 우상임을 알게 됐다. 그럼에도 성경에서 근거를 찾을 수 없는

 이 ‘사람의 계명’들을 버젓이 행하고 있다.

 

 종교 지도자들부터 하나님을 믿는다는 사람들까지 모두 그렇게 지키고 있으니

 성경의 규례를 오히려 어색하게 여기는 것이다.


“당신이 먹는 음식이 바로 당신이다(You are what you eat)”라는 말이 있다.

날마다 먹는 음식이 그 사람의 기질과 건강을 결정한다는 의미다. 발암물질은

 곧바로 병을 일으키지 않기에 위험성을 당장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음식을 섭취할 때마다 발암물질은 우리가 모르는 사이에 몸속에 서서히 쌓여간다.


마찬가지로 우리 영혼도 날마다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양식을 먹어야만

강건해질 수 있다. 하나님의 말씀을 먹지 않고 성경대로 행하지 않는다면

 구원을 얻을 수 없다. 익숙하지만 성경에 없다면 과감히 먹지 않는 것이

지혜로운 자의 모습이 아닐까.

 

[하나님의교회/패스티브]크리스마스,일요일예배의 익숙함☞☞☞헛된경배로 구원은 멀어진다

 

 

너희가 어찌하여 양식 아닌 것을 위하여 은을 달아주며 배부르게 못할 것을 위하여 수고하느냐 나를 청종하라 그리하면 너희가 좋은 것을 먹을 것이며

너희 마음이 기름진 것으로 즐거움을 얻으리 (이사야 55:2)

 


<참고자료>

1. '한국인 햄·소시지 섭취량 … 충분히 암 발생률 높여', 중앙일보, 2015. 12. 4.

http://news.joins.com/article/19192502

2. '소시지 논쟁의 핵심, 아질산나트륨', 중앙일보, 2015. 11. 20.

http://news.joins.com/article/19106299

3. 'WHO "가공육은 발암물질" …  소비자들 “뭘 먹어야 하나”', 헤럴드경제, 2015. 10. 27.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51027000509&md=20151030010954_BL

4. ''잘 나가던' 햄-소시지, 성장 제동 걸리나', 이데일리, 2015. 10. 28.

http://www.edaily.co.kr/news/NewsRead.edy?

SCD=JC21&newsid=02309126609537512&DCD=A00302&OutLnkChk=Y

5. '환경정의 "햄·소시지 가공육 담배만큼 규제해야"', 비즈앤라이프, 2015. 10. 27.   

http://bizn.khan.co.kr/khan_art_view.html?artid=201510271726181&code=920100&med=khan

6. '나는 몸신이다 34회', 채널A, 2015. 8. 12.


출처: 패스티브

18 Comments
댓글쓰기 폼